풀섶에 핀 꽃처럼

스치는 바람에도 속삭임이 있다.

포근한 햇살에도 토닥임이 있다.

모든 풀섶에는 숨겨진 꽃이 있다.


그대 안에 있는 사랑에 눈을 뜨라.

오늘 마주칠 미소를 간직하라.

그대 곁 사랑하는 이들과 행복을 나누라.


그리고 우리 잊지 말자.


밀양의 할매 할배들, 북아현 철거촌의 부부,
대한문 앞 쌍용, 재능의 남은 이들, 강정 마을 사람들..


일상이 계속 되듯

힘겹고 외로운 싸움이 계속되고 있음을..


우리가 잊지 않는 한 지지 않음을


풀섶에 핀 꽃처럼

숨어 있는 희망을 발견하게 될 거란 걸.

사용자 삽입 이미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이올린에 북마크하기(0) 이올린에 추천하기(0)

Posted by 자캐오

2013/10/07 02:26 2013/10/07 02:26

Trackback URL : http://www.zacchaeus.kr/trackback/220

Leave a comment
[로그인][오픈아이디란?]
« Previous : 1 : ... 816 : 817 : 818 : 819 : 820 : 821 : 822 : 823 : 824 : ... 1001 : Next »

블로그 이미지

가난, 소외, 여성 & 그 언저리에 함께 하는 무지개빛 성령님...

- 자캐오

Calendar

«   2018/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ite Stats

Total hits:
360573
Today:
293
Yesterday:
436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동일조건변경허락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