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5월 18일. 길찾는교회에서는 첫 번째 세례성사와 두 번째 타교파 신자 영접식이 있었습니다. 여러 가지로 의미 있는 시간들. 식구들과 손님들을 포함해서 40여 명의 사람들이 북적거리며, '신자 됨'에 대해 다시 한 번 돌아보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이제서야 그 기록을 남겨 둡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길찾는교회의 첫 번째 세례성사와 두 번째 전입예식.

하느님은 배제되고 억눌린 이들의 편이십니다.
그 하느님을 믿는 신자는 하느님의 편으로 살고자 세례 받습니다.

하느님은 우는 이의 위로이고 춤추는 이의 파트너가 되십니다.
그 하느님을 따르는 신자는 하느님의 증인으로 살고자 세례 받습니다.

2014년 5월 18일, 광주 민주화 운동 34주기.

하느님은 역사의 안팎에서 우리와 함께 피 흘리고 울부짖으십니다.
그 하느님을 증언하는 신자는 시대의 아픔을 끌어 안고자 세례 받습니다.

2014년 5월 18일, 부활 5주일.

길찾는교회의 첫 번째 세례식과 두 번째 전입예식이 진행됩니다.

매일 매순간 우리와 함께 살고 있고,
하느님께서 그 모습 그대로 존중하고 축복하시는데,
우리들의 편견과 불안 때문에 ‘없는 존재 취급’했던 성소수자.

하느님이 그 모습 그대로 존중하고 함께 하시는 신자로 세례 받습니다.

하느님의 편으로 살고자, 하느님의 증인으로 살고자,
하느님과 함께 시대의 아픔을 끌어 안고자 세례 받습니다.

길찾는교회와 세 명의 전입 신자가 함께 동행합니다.
하느님의 빵과 잔으로 살고자 길찾는교회를 통해 전입 신자가 됩니다.

이 기쁜 자리에 함께 해 주십시오.

2014년 5월 18일, 부활 5주일, 오후 4시,
시청역 3번 출구, 성공회 서울 주교좌교회 본당에서 만나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이올린에 북마크하기(0) 이올린에 추천하기(0)

Posted by 자캐오

2014/05/26 10:37 2014/05/26 10:37

Trackback URL : http://www.zacchaeus.kr/trackback/434

Leave a comment
[로그인][오픈아이디란?]
« Previous : 1 : ... 647 : 648 : 649 : 650 : 651 : 652 : 653 : 654 : 655 : ... 999 : Next »

블로그 이미지

가난, 소외, 여성 & 그 언저리에 함께 하는 무지개빛 성령님...

- 자캐오

Calendar

«   2018/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Site Stats

Total hits:
329516
Today:
6
Yesterday:
305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동일조건변경허락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